2019. 10. 19. (토)
 극단 아띠, 행복한 어린이극 ‘
삼성화재뉴스쉬어가면 보입니다주택도시보증공사한국공항공사수협중앙회
사설
대한광장
대한칼럼
경제칼럼
특별기고
시론
교단에서
유치원 신입생 모집 2020학년도 ‘처음학교로’ 11월 1일 개통
사립유치원도 사용 의무화… 시스템·제도 개선으로 편의성 높여
2020학년도 유치원 신입생 모집을 위한 온라인 입학관리시스템 ‘처음학교로’ 학부모 서비스가 11월 1일부터 시작한다. ‘처음학교로’는 온라인으로 입학 절차를 완료할 수 있는...
저소득층 아동 자산형성 지원 ‘디딤씨앗통장’
‘디딤씨앗통장’은 보건복지부가 주관하고 있는 저소득층 아동을 위한 자산형성지원사업이다. “두 배의 희망, 두 배의 나눔”이라는 문구처럼, 저소득층 아동의 자산형성을 위...
9월부터 아동수당 만 7세 미만까지 지급한다
9월부터 만 7세 미만(9월 기준으로 2012년 10월생까지) 아동에게 아동수당을 지급한다. 아동수당제도는 지난해 9월에 도입해 소득·재산 하위 90%가구 만 6세 미만 아동에게 월 ...
유치원·어린이집, 놀이 중심의 창의적 공간으로 바뀐다
내년부터 유치원·어린이집이 유아가 놀이 문화를 주도하는 교육과정으로 강화된다. 또 유치원과 어린이집은 교실 놀이 공간과 복도 공간, 바깥놀이터, 휴식과 쉼이 있는 공간 등...
모든 어린이집 3년마다 보육품질 평가받는다
12일부터 모든 어린이집에 의무적으로 3년마다 평가를 받아야 하는 ‘어린이집 평가의무제’를 시행한다. 이에 따라 평가를 거부할 경우 해당 어린이집은 행정처분(시정명령 후 ...
9월부터 500가구 이상 신축아파트, 국공립어린이집 의무 설치
오는 9월 25일부터 500가구 이상의 신축아파트 등 공동주택에는 국공립어린이집을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한다. 보건복지부는 29일 이같은 내용이 담긴 ‘영유아보육법 시행령’ 개...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찾아가는 응급처치 및 심폐소생술 교육’ 실시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이하 개발원)은 2019년 6~9월까지 ‘찾아가는 응급처치 및 심폐소생술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2일 밝혔다. 교육 대상은 어린이집·아동복지시설 등...
 
유치원 신입생 모집 2020학년도 ‘처음학교로’ 11월 1일 개통
극단 아띠, 행복한 어린이극 ‘바다의 모험’ 강진군아트홀 대공연장에서 개최
저소득층 아동 자산형성 지원 ‘디딤씨앗통장’
녹색교육센터, 숲생태감수성 향상 프로젝트 ‘와숲’ 가을활동 시작
9월부터 아동수당 만 7세 미만까지 지급한다
 
성남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어린이 급식소에서 활용하는 식생활 교육사례’ 원장 대상 2차 교육
유치원·어린이집, 놀이 중심의 창의적 공간으로 바뀐다
모든 어린이집 3년마다 보육품질 평가받는다
9월부터 500가구 이상 신축아파트, 국공립어린이집 의무 설치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찾아가는 응급처치 및 심폐소생술 교육’ 실시
 
보건복지부-보건복지인력개발원, 7개 시·도 보호종료아동 주거지원 통합서비스 모집
모든 만6세 미만 아동수당…저소득층 기초연금 월 최대 30만원
한어총, 영유아·보육인 권리수호를 위한 비상대책위원회와 국회 앞에서 무기한 천막농성 돌입
어린이 보호구역 교통사고 사망자 63% 감소
사립유치원용 ‘에듀파인’ 공개…투명한 회계 운영 기대
 
EXO 카이 팬, 생일기념 소아암 치료비 1140만원 기부
교육부, ‘유아교육법 시행령’ 등 일부개정안 입법예고
어린이집 통학차량 동승보호자, 안전교육 반드시 받아야
초등학교 입학 전 아동 의료비 정부가 전액지원 추진
서울시, 취학통지서 온라인제출 서비스 실시
 

   1    2    3    4    5    6    7    8    9    10   

Home    |     전국자치뉴스    |     포토뉴스    |     오피니언    |     명예기자뉴스    |     전문가클럽    |     기자클럽    |     커뮤니티
E메일   |    회사소개   |    서울   |    경기   |    인천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강원   |    대전/충청   |    제주
copyright 2005 대한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the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 대표전화 02)6000-3399 FAX 02)6008-3444
본 홈페이지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