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01. 22. (화)

환경부, 민·관 손잡고 1회용컵 전용 수거함 설치·운영

환경부(장관 김은경)가 서울특별시, ㈜스타벅스커피 코리아(이하 스타벅스), 자원순환사회연대와 함께 10월 16일 오전 10시 서울 종로구 스타벅스 더종로알점 앞에서 1회용컵 전용 수거함 설치 제막식과 환경보호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 1회용컵 전용수거함 설치는 올해 5월 체결한 환경부-커피전문점과의 자발적 협약에 따른 것이며 1회용컵의 길거리 무단투기를 방지하기 위해 환경부-서울시-스타벅스-자원순환사회연대가 힘을 모은 것이다.

환경부는 1회용컵 없는 길거리를 위한 적극적인 홍보와 정책적인 지원을 담당하고 서울특별시는 기초지자체와 협의해 1회용컵의 수거·재활용을 위해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스타벅스는 1회용컵 전용수거함 설치를 위해 다회용컵 판매수익 1억원을 기부하고, 자원순환사회연대는 전용 수거함이 효율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소비자 홍보 활동과 유지 관리에 대해 점검한다.

이번 설치사업에 따라 1차적으로 서울시 종로구 6곳, 용산구 4곳, 도봉구 2곳, 동작구 5곳 등 총 4개 자치구 17곳에 전용수거함을 시범 운영할 계획이다.

환경부-서울시-스타벅스-자원순환사회연대는 1회용컵을 효율적으로 수거하고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해 지속적으로 협의할 계획이다.

이날 행사 현장에서는 환경보호 서약에 동참하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다회용컵 사용장면을 인증한 시민들에게 다회용컵 1000개와 커피찌거기로 제작한 꽃화분 키트 1000개를 10월 16일 오후 1시까지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이병화 환경부 자원순환정책과장은 “길거리에 무분별에게 버려진 1회용컵으로 도시미관이 훼손되는 등 심각한 상황”이라며 “1회용컵 사용을 줄이고, 불가피하게 사용된 1회용컵은 전용수거함에 넣어주는 등 환경보호를 위해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강철희 기자 kang@idhnews.com 등록일 : 2018-10-16


   맨위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쓰기


 

행안부, 국민수요맞춤형 생활안전 등 연구개발사업에 536억원 투자
지난해 중소기업 수출 1146억 달러…역대 최대
행안부, 인천 택시표시등에 디지털광고 실시
‘직장 내 괴롭힘 금지’ 개정 근로기준법 공포…7월 시행
중기부,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촉진에 관한 법률 개정·공포
지자체+민간기업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 추진
국토부, 한-폴란드·스페인 ‘철도·지능형도시’ 인프라협력 맞손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2019년 양성평등 및 여성사회참여확대 공모사업’ 개시
취약계층 어르신 무릎관절 수술 지원 확대한다
월 소득 512만원 이하 부부도 난임시술비 지원받는다
Home    |     전국자치뉴스    |     포토뉴스    |     오피니언    |     명예기자뉴스    |     전문가클럽    |     기자클럽    |     커뮤니티
E메일   |    회사소개   |    서울   |    경기   |    인천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강원   |    대전/충청   |    제주
copyright 2005 대한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the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 대표전화 02)6000-3399 FAX 02)6008-3444
본 홈페이지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