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10. 19. (토)

상명대·한국외대 등 5곳 SW중심대학 추가 선정

 소프트웨어교육 혁신·AI 융합 인력 양성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7일 동서대, 배재대, 상명대, 한국외대, 호서대 등 SW중심대학 5개교를 추가로 선정했다고 밝혔다.사진은 과기정통부가 지난 7월 서울 서대문구 이화여자대학교에서 ‘2019년 소프트웨어(SW)중심대학 간담회’를 개최했다.
동서대와 배재대, 상명대, 한국외대, 호서대 등 5개 대학이 소프트웨어(SW) 중심대학에 추가로 최종 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대학은 인공지능(AI) 분야의 인력양성을 위해 AI 융합인력 교육에 집중할 계획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7일 SW중심대학 5개교를 추가로 선정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응할 SW인재양성의 시급성을 감안해 추경으로 추진된 이번 추가 선정에는 총 17개 대학이 신청해 3.4:1의 경쟁률을 보였다.

SW중심대학은 현장중심의 문제해결능력을 갖춘 전문교육 강화해 SW 핵심인재 양성체계를 구축하고 대학 SW교육을 혁신하는 대학이다.

지난 2015년에 고려대 등 8개 대학이 선정된 것을 시작으로 올해 상반기까지 총 35개 대학이 ‘SW중심대학’으로 선정돼 운영 중이다.

산학프로젝트, 인턴십 등 현장중심의 SW교육과정 개편 및 해외교육을 강화하고 인문·사회 등 비전공자 대상의 SW융합교육 확산
SW중심대학은 산학프로젝트, 인턴십 등 현장중심의 SW교육과정 개편 및 해외교육을 강화하고 인문·사회 등 비전공자 대상의 SW융합교육을 확산했다.

이번에 선정된 대학은 대학 SW교육 혁신이라는 기존의 목표와 함께 AI 융합인력 교육에 집중한다.

대학별 강점이 있는 분야와 AI를 접목해 대학별 특성화된AI 융합전공을 운영하고, AI 기술수요와 SW핵심 기술분야를 고려한 AI 핵심 교과목도 신규로 개발해 도입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에 선정된 대학들은 카네기멜론 등 해외 AI 선도대학의 교육과정을 벤치마킹해 우수 프로그램을 국내에 도입하고, AI 개발 경험이 풍부한 산업체 인력을 산학협력 교수로 채용할 예정이다.


    강성은 기자 kse-3-@idhnews.com 등록일 : 2019-09-27


   맨위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쓰기


 

이 총리 “돼지고기 소비 위축 기미…안심하고 잡수셔도 된다”
중소기업 간 협력 강화…제7차 한-메콩 비즈니스 포럼
아랍 연방평의회, 아랍 의회와 협력해 ‘아랍 여성 권리 헌장’ 제정
농림축산식품부,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에 따른 긴급대책 추진
정보통신산업진흥원, 20개국 38개 글로벌 스타트업과 판교에서 비즈니스 미팅 추진
외교부, 제6차 한-태평양도서국 고위관리회의 부산에서 개최
영국 국립보건원, 초음파 골절 치유 시스템 ‘엑소젠’에 대한 기존 권고 유지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역대 최대 규모 ‘2019년 한국사회정책연합학술대회’ 개최
경기 연천서 돼지열병 확진…48시간 일시이동중지명령
삼성디스플레이 13조 투자…차세대 디스플레이 시대 연다
Home    |     전국자치뉴스    |     포토뉴스    |     오피니언    |     명예기자뉴스    |     전문가클럽    |     기자클럽    |     커뮤니티
E메일   |    회사소개   |    서울   |    경기   |    인천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강원   |    대전/충청   |    제주
copyright 2005 대한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the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 대표전화 02)6000-3399 FAX 02)6008-3444
본 홈페이지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