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11. 20. (수)

정보통신산업진흥원, 20개국 38개 글로벌 스타트업과 판교에서 비즈니스 미팅 추진

fjrigjwwe9r3da_contents:content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2019년 K-Startup 그랜드 챌린지’에 선정된 20개국 38개 우수 스타트업과 국내 기업·투자자가 1:1로 만날 수 있는 비즈니스 미팅을 17일 판교 스타트업 캠퍼스에서 개최한다.

이번 미팅에 참석하는 38개 스타트업은 전세계 20개국에서 지원한 1677팀 중 선정된 우수팀들이다. 올해 4회째를 맞이하는 ‘K-Startup 그랜드 챌린지’는 우수한 아이템 및 기술을 보유한 글로벌 스타트업의 국내 유치와 해외 고급인력의 유입으로 국내 창업 생태계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한국을 글로벌 스타트업 비즈니스 허브로 육성하기 위해 2016년 처음 마련되었다.

해외 스타트업에는 국내 비즈니스를 지원하고, 국내 기업들에는 글로벌 스타트업과 협업해 서비스를 개발하거나 제품을 만드는 등 국내 스타트업 생태계의 다양성과 개방성을 높이고 있다. 위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비즈니스 미팅은 해외 스타트업의 협업 기회 모색과 국내 투자자 및 기업들의 비즈니스 확대를 목적으로 한다.

올해 선발된 해외 스타트업은 △AI △e-비즈니스 △IoT △핀테크 △그린테크 등 분야에서 참여했다. 투자 외에도 제조, R&D, 유통, 마케팅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업이 기대된다.

◇주요사례

트래블플랜(홍콩, AI기반 여행 챗봇 서비스): 한국인 핵심개발자 14명 고용 및 35억원 투자유치, 국내 A사 핸드폰 메신저에 자체 챗봇 결합 서비스 론칭 예정
베어로보틱스(미국, 자율주행 서빙 로봇): 우아한 형제들로부터 200만 달러 투자유치(피자헛 자율주행 서빙 로봇 시범 운영) 및 자율주행 배달로봇 개발

K-Startup 그랜드 챌린지는 창업경진대회와 함께 해외 스타트업의 국내정착 지원, 창업비자 교육과정 제공, 후속지원 등을 통해 지난 2016년부터 2018년까지 3년간 총 162개 해외 스타트업의 국내 유치를 지원하였고, 이를 통해 국내법인 74개 설립, 투자유치 779억원, 매출 256억원, 신규고용 창출 154명 등의 성과를 달성하였다.

행사를 주관하는 정보통신산업진흥원 김태열 본부장은 “실리콘밸리에만 있는 줄 알았던 글로벌 경쟁력을 보유한 스타트업을 판교에서도 만날 수 있을 것”이라며 “참가하는 국내 기업과 투자자가 새로운 사업을 개발하고 비즈니스를 확대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15일까지 비즈니스 미팅을 위한 사전 접수가 진행되며 접수는 이벤터스(https://event-us.kr/ksgc2019/event/10896)에서 가능하다.


    강성은 기자 kse-3-@idhnews.com 등록일 : 2019-10-13


   맨위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쓰기


 

한-아세안 제약산업 협력 확대…‘K-파마 아카데미’ 개최
혁신 또 혁신…4차 산업혁명 이끄는 ‘스마트 국가’
정부 “금강산 문제, 남북 합의 처리 기본 원칙 유지…北호응촉구”
중기 옴부즈만, 공인중개사 과태료 합리적 개선 추진
현장에서 위기가구 발굴… 겨울철 민생·안전 대책마련
미국병리학회, 서울대학교 의과대학과 의사 및 진단검사 전문가들 대상 교육과정 주최
문체부, 고3 및 수능 수험생 대상 ‘문화 프로그램’ 확대
문 대통령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상생협력 획기적 강화 계기”
‘2030 부산 세계박람회’ 본격 추진…유치기획단 이달 출범
10월 취업자 41만9000명↑…고용률 23년만에 최고
Home    |     전국자치뉴스    |     포토뉴스    |     오피니언    |     명예기자뉴스    |     전문가클럽    |     기자클럽    |     커뮤니티
E메일   |    회사소개   |    서울   |    경기   |    인천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강원   |    대전/충청   |    제주
copyright 2005 대한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the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 대표전화 02)6000-3399 FAX 02)6008-3444
본 홈페이지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