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09. 30. (수)

1월 고용보험 가입자 37만여명 ↑… 증가세 지속

 청년층·40대, 인구감소에도 가입자수 지속적으로 늘어

고용노동부가 10일 발표한 ‘고용행정 통계로 본 2020년 1월 노동시장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고용보험 가입자 수는 지난해 1월 대비 37만 2000명 늘어나 1368만 1000명을 기록했다.

노동부는 사회안전망 강화 효과 등으로 ‘여성’과 ‘50세 이상’ 중심으로 가입자가 증가했고, 특히 청년층과 40대는 인구감소에도 불구하고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산업별로 보면 서비스업은 보건복지와 숙박음식, 전문과학기술 등에서 전체 증가세를 견인하며 39만 3000명이 증가했다.

하지만 제조업은 수출호조 등의 영향으로 조선업과 식료품, 의약품 등은 증가했으나, 자동차와 기계장비 등에서 감소하며 전년 동월대비 2만 9000명 줄었다.

노동부는 식료품의 경우 식품 소비패턴 변화와 함께 생산이 양호한 흐름을 보이면서 30인미만 중소 사업장을 중심으로 고용보험 가입자 증가가 지속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의약품과 의료정밀기기는 고령화에 따른 보건·의료복지 수요 확대 및 바이오헬스 수출 호조 등의 영향으로 고용보험 가입자가 지속적으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한편 남성에서 12만 6000명, 여성에서 24만 6000명이 증가했는데, 특히 여성 가입자 수 증가율은 남성보다 2배 이상 높게 지속되고 있다.

또 인구 구조 변화의 영향에 따라 50세 이상 중심으로 증가했고, 청년층과 40대는 인구감소에도 불구하고 가입자 수는 지속적으로 증가했다.

구직급여 신규신청자는 17만 4000명으로, 제조업(2만 7000명)과 사업서비스(2만 4000명), 건설업(2만 1000명), 공공행정(2만명)을 중심으로 신청한 것으로 밝혀졌다.


    강철희 기자 kang@idhnews.com 등록일 : 2020-02-11


   맨위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쓰기


 

개천절 집회 137건 금지 통보…“강행하면 현행범 체포”
수능 일반시험실 4318개 확충…관리 인원 3만여명 증원
정 총리 “추석 고향방문 자제 부탁…불법집회엔 무관용”
구급차 이송 방해하면 5년 이하 징역·5000만원까지 벌금
타지키스탄과 문화교류 업무협약
4차 추경 집행 속도, ‘적극 행정’으로 확 높인다
폐기물 발생부터 처리까지 전과정 개선…종합대책 수립
자율주행 배달 로봇·전기버스 무선 충전…규제 샌드박스 승인
7.8조 추경 국회 통과…정부 “추석 전 지원금 지급 총력”
정 총리 “4차 추경, 응급상황 처한 국민 구할 심폐소생술”
Home    |     전국자치뉴스    |     포토뉴스    |     오피니언    |     명예기자뉴스    |     전문가클럽    |     기자클럽    |     커뮤니티
E메일   |    회사소개   |    서울   |    경기   |    인천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강원   |    대전/충청   |    제주
copyright 2005 대한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the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 대표전화 02)6000-3399 FAX 02)6008-3444
본 홈페이지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