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02. 27. (목)

1월 고용보험 가입자 37만여명 ↑… 증가세 지속

 청년층·40대, 인구감소에도 가입자수 지속적으로 늘어

고용노동부가 10일 발표한 ‘고용행정 통계로 본 2020년 1월 노동시장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고용보험 가입자 수는 지난해 1월 대비 37만 2000명 늘어나 1368만 1000명을 기록했다.

노동부는 사회안전망 강화 효과 등으로 ‘여성’과 ‘50세 이상’ 중심으로 가입자가 증가했고, 특히 청년층과 40대는 인구감소에도 불구하고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산업별로 보면 서비스업은 보건복지와 숙박음식, 전문과학기술 등에서 전체 증가세를 견인하며 39만 3000명이 증가했다.

하지만 제조업은 수출호조 등의 영향으로 조선업과 식료품, 의약품 등은 증가했으나, 자동차와 기계장비 등에서 감소하며 전년 동월대비 2만 9000명 줄었다.

노동부는 식료품의 경우 식품 소비패턴 변화와 함께 생산이 양호한 흐름을 보이면서 30인미만 중소 사업장을 중심으로 고용보험 가입자 증가가 지속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의약품과 의료정밀기기는 고령화에 따른 보건·의료복지 수요 확대 및 바이오헬스 수출 호조 등의 영향으로 고용보험 가입자가 지속적으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한편 남성에서 12만 6000명, 여성에서 24만 6000명이 증가했는데, 특히 여성 가입자 수 증가율은 남성보다 2배 이상 높게 지속되고 있다.

또 인구 구조 변화의 영향에 따라 50세 이상 중심으로 증가했고, 청년층과 40대는 인구감소에도 불구하고 가입자 수는 지속적으로 증가했다.

구직급여 신규신청자는 17만 4000명으로, 제조업(2만 7000명)과 사업서비스(2만 4000명), 건설업(2만 1000명), 공공행정(2만명)을 중심으로 신청한 것으로 밝혀졌다.


    강철희 기자 kang@idhnews.com 등록일 : 2020-02-11


   맨위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쓰기


 

호흡기환자 진료동선 구분한 ‘국민안심병원’ 91곳 지정
주택·마을회관 등 2000곳 라돈 무료 측정·저감 관리
문체부, 코로나19 피해 스포츠산업 긴급 지원…200억원 특별 융자
5개 국립공연장 휴관·7개 국립예술단체 공연 중단
개강 앞둔 중국인 유학생 방역·격리 등에 예비비 50억 투입
정부, 대구·경북 청도에 마스크 100만개 긴급 지원
‘코로나19’ 민관합동 지원체계로 기업애로 199건 해결
과기정통부, ICT업계 코로나19 피해 확산 방지 총력 대응
주한영국대사관, 그린 캠페인 제로 플라스틱 커피 이벤트 진행
신천지 대구교회 신도 코로나19 전수검사 실시
Home    |     전국자치뉴스    |     포토뉴스    |     오피니언    |     명예기자뉴스    |     전문가클럽    |     기자클럽    |     커뮤니티
E메일   |    회사소개   |    서울   |    경기   |    인천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강원   |    대전/충청   |    제주
copyright 2005 대한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the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 대표전화 02)6000-3399 FAX 02)6008-3444
본 홈페이지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