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04. 07. (화)

주한영국대사관, 그린 캠페인 제로 플라스틱 커피 이벤트 진행


친환경 커피 부스에서 직원들에게 커피를 서빙 중인 주한영국대사관 국제통상부 마이크 웰치 참사관
주한영국대사관은 21일 종합 엔지니어링 컨설팅회사인 도화엔지니어링 사옥에서 텀블러를 가져오는 참여자들에게 커피를 무료로 제공하는 제로 플라스틱 커피 이벤트를 진행했다.

영국은 올해 11월 스코틀랜드 글래스고에서 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를 개최한다. 이에 주한영국대사관은 기후변화 문제 해결을 위한 영국의 노력을 공유하고 전 세계적으로 더 적극적인 노력과 협력이 필요하다는 인식을 높이기 위해 ‘그린이즈그레이트’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영국은 2050년까지 온실가스 탄소 순배출량 제로를 달성한다는 법적 구속력을 가진 목표를 약속했다. 또 저탄소 기술과 클린 성장으로의 전환이 가져올 엄청난 경제적 기회에 주목한 영국은 해당 산업의 발전을 주도하고 있다.

1990년에서 2017년 사이 영국은 배출량을 40% 이상 줄이면서도 3분의 2 이상의 경제 성장을 달성해 G20 국가들 중 가장 빠르게 탈탄소화를 이뤄냈다. 영국의 저탄소 부문은 2030년까지 다른 부문보다 4배 더 빠르게 성장하는 것은 물론 수출이 1700억 파운드(약 263조원) 규모로 늘 것으로 예상된다.

영국은 신재생에너지 중에서도 해상풍력 부문의 강국으로 한국을 포함한 전 세계와 협력하고 있다. 영국의 해상풍력 설치용량은 전 세계 총 해상풍력 설치용량의 3분의 1에 달한다. 작년에는 해상풍력 발전용량 목표를 2030년까지 30기가와트로 높이도록 하는 영국해상풍력 민관협약을 체결했다.

주한영국대사관 국제통상부 마이크 웰치 참사관은 이날 행사에서 “올해는 모두에게 중요한 해로 전 세계 정부, 기업 및 사회 구성원들의 진정한 노력이 절실히 필요하다”면서 “클린 기술을 개발하고 활용하기 위해 함께 노력하면 혁신을 가속화하고 규모의 경제를 증대하며 비용을 더욱 빠르게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오늘 제로 플라스틱 커피 이벤트 행사를 지원해주신 도화엔지니어링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영국 기업들과 협력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철희 기자 kang@idhnews.com 등록일 : 2020-02-21


   맨위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쓰기



dddddddddddddddddddd
[박종팔] (2020-02-25 오전 11:26:00)

 

코로나19 악재에도 3월 수출 선방…0.2% 감소한 469억달러
4·15 총선 투·개표소 방역 등에 예비비 191억원 투입
특별재난지역 소상공인 전기료 50% 감면…1일부터 이렇게 신청하세요
중기부, ‘가치삽시다 플랫폼’ 온라인 기획전 개최
‘2020 연극의 해’, 코로나19 극복 메시지 온라인 활동으로 첫발
승용차 이용 어려운 해외입국자, 전용버스·KTX 별도 수송
국토교통부, 코로나19 특별재난지역 지적측량수수료 30% 감면
‘코로나19 극복, 어디서든 문화예술교육’ 신규 추진
고용노동부, 사상 최초 모든 업종에 고용유지지원금 최대 90% 지원
정 총리 “면마스크 생산, 소상공인에 일자리 제공해 ‘일석이조’”
Home    |     전국자치뉴스    |     포토뉴스    |     오피니언    |     명예기자뉴스    |     전문가클럽    |     기자클럽    |     커뮤니티
E메일   |    회사소개   |    서울   |    경기   |    인천   |    부산/경남   |    대구/경북   |    광주/호남   |    강원   |    대전/충청   |    제주
copyright 2005 대한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the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 대표전화 02)6000-3399 FAX 02)6008-3444
본 홈페이지는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하여 처벌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